최종편집 : 2023.05.30
  • 로그인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2017/03/19 19:2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2017-03-19 19:00:00

     

    미래 지향적인 삶을 살기 위해 

    앞만 보고 열심히 살아오다 

    시시각각 우리 곁을 떠나고 있는 

    젊음에 대한 안타까움과 갈망의 공허함은 

    우리 나이엔 누구나 공통으로 

    느끼는 분모일 것이다. 

     

    바람 부는 날이면 가슴이 시려오고 

    비라도 내릴라치면 

    가슴이 먼저 젖어 오고 

    겨울의 스산한 바람에 

    온 몸은 싸~아함으로 퍼져가고 

    창가에 서서 홀로 

    즐겨 마시던 커피도 

    누군가를 필요로 하면서 

    같이 마시고 싶고 

    늘 즐겨 듣던 음악도 

    누군가와 함께 듣고 싶어진다. 

     

    사람이 그리워지고 사람이 만나고픈 

    사소한 것까지도 그리움이 되어 버리고 

    아쉬움이 되어 버리는 

    결코 어떤 것에도 만족과 머무름 없이 

    새로운 외면의 세계를 향해서 

    자꾸자꾸 뻗어 오르고 싶어한다. 

     

    한 살 한 살 세월에 

    물들어 가고 있는 빛깔은 

    형체도 알 수 없는 색깔로 물들이고 

    숨겨진 욕망의 파도는 

    더욱 거센 물살을 일으키고 

    처참히 부서져 깨어질 줄 알면서도 

    여전히 바람의 유혹엔 

    더 없이 무력하기만 

    솔직히 그런 나이임을 인정한다. 

     

    하지만 자신이 품어야 할 유혹임을 

    끝없는 마음의 반란임을 

    원했던 원하지 않았던 

    긴 세월 만들어진 내 인연의 숲 안에서 

    소중한 내 인연들에게도 

    새롭게 다가오는 인연에도 

    악연으로 기억되지 않게 

    부끄럽지 않은 진실 된 서로의 메아리로 

    평화로운 인연의 숲을 만들고 싶다. 

     

    - 좋은 생각, 

      '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gochnaemaru@gmail.com
    고성 금강신문(news-gs.com) - copyright ⓒ 고성 금강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성금강신문 (http://www.news-gs.com)   | 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ggochnaemaru@gmail.com
        창간일 : 2011320일  | 발행인 : 오정은 | 편집인 : 이형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정은
        대표전화  : 033-681-0700    Ω219-803
        사업자등록번호 : 489-04-00249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1. 05. 26   l  등록번호 강원 아00084호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꽃내마루길75   Copyright ⓒ 2011 www.news-gs.com    All right reserved.
        고성 금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